나라간 MAD 싱크로 퀄리티 차이에 대한 고찰 

k-on don't say indy mmd 일반적으로 니코니코동화에서 나오는 MAD중에는 싱크로가 엄청난 걸작들이 유투브에 올라오는 MAD보다 훨씬 많다. 이 현상을 여러가지로 분석 할 수 있겠지만 한가지 가능성은 애니 시청 문화로 생객 해 볼 수 있다. MAD 싱크율을 높이려면 제작 초기부터 머릿속에 전반적인 윤곽이 잡혀 있어야 하고 이것을 효율적으로 하려면 노래를 처음부터 끝까지 외우고 있는 것이 제일 좋다. 보통 MAD는 OP나 ED를 기반으로 제작하는 것이 대다수이니까 가장 쉽게 노래를 외우는 방법은 그냥 애니를 보는 것이다. 한 화당 OP와 ED가 한번씩 나오니까 2쿨 기준으로 26번은 듣게 되는 것이다. 좀 매니아 수준이 되서 여러번 보면 그만큰 더 보게 되고. 여기서 일본 오타쿠와 미국 오타쿠의 차이가 드러나게 되는데, 일본에서는 애니가 공중파 또는 케이블로 방영 된다. 미국에서는 립한 파일이 몇 시간 이후 P2P망에 뜨면 그 때 다운로드 받아서 본다. (실시간으로 볼수도 있지만 화질이 많이 떨어진다) 미국에서는 컴퓨터로 보다가 OP송이 지겨우면 스킵 할 수 있지만 일본에서 전개가 궁금하면 꼼짝없이 OP를 몇십번이고 들을 수 밖에 없는 것이다. MAD제작 분야에서 실력차이는 이런 환경에서는 필연적인 것이다.